홍보센터

㈜미래엔,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 미래엔 사장상에 ‘학교부문-각리중학교’, ‘교사부문-선장초등학교 조윤 교사’ 시상 2018.11.27미래엔

- 2014년부터 5년 연속 캠페인 후원사로 9,000만원 후원금 및 미래엔 도서 총 13,350권 지원

-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캠페인에 현금 2,500만원, 미래엔 도서 총 5,326권 후원

- 올해에는 캠페인 후원에 의미를 더하고자 깜짝 스쿨어택 이벤트도 진행



<사진=미래엔>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 미래엔 사장상 수상자들 기념사진

(왼쪽부터)각리중학교 염재덕 교장(학교부문 수상), 미래엔 나경수 부사장, 선장초등학교 조윤 교사(교사부문 수상)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대표 김영진, www.mirae-n.com)이 지난 26, 월드비전과 EBS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캠페인 시상식에서 학교부문에 각리중학교’, 교사부문에 선장초등학교 조윤 교사에게 미래엔 사장상을 시상했다고 밝혔다.

 

학교부분 수상자인 각리중학교에게는 상패와 도서 100권이, 교사부분 수상자 선장초등학교 조윤 교사에게는 상패가 각각 수여됐다.

 

미래엔은 학교 폭력을 예방하고 행복한 학교와 교실 문화 정착을 돕기 위해 2014년부터 5년 연속 교실에서 찾은 희망캠페인을 공식 후원해 오고 있다. 지난 5년 동안 총 9,000만원의 후원금과 함께 미래엔의 출판 브랜드 아이세움’, ‘북폴리오’, ‘와이즈베리에서 출간한 약 14,000만원 상당의 도서 총 1 3,350권을 지원했다.

 

올해 7회째를 맞이한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캠페인은 따뜻하게 말해줘를 주제로 지난 5월부터 10월까지 총 14주간에 걸쳐 진행됐으며, 전국 초??1,114개 학교에서 총 5 765명이 참여했다.

 

미래엔은 캠페인 기간 동안 주차별로 선정된 이주의 학교 14개 학교와 지역우수학교38개 학교에 시상으로 미래엔 도서 100권씩, 5,200권을 증정했다. 또한 캠페인 진행을 위해 총 2,500만원의 후원금도 지원했다.

 

올해에는 캠페인에 참가하는 학생들을 응원하고 캠페인 후원에 의미를 더하고자 깜짝 스쿨어택 이벤트도 진행한 바 있다. 해당 이벤트는 지난 6 25, 주차별 우수학교로 선정된 서울 청량초등학교 5학년 한 학급에서 실시됐다. 미래엔은 학급 전원에게 미래엔 도서 26권과 간식, 상장을 전달하고 퀴즈쇼, 포춘쿠키 뽑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따뜻한 교실 만들기의 의미를 되새겼다.

 

미래엔 관계자는 학교 폭력이 점점 심각해지고 있는 요즘, 학생과 교사들이 자발적으로 행복한 학교 만들기에 동참하기 바라는 마음에서 교실에서 찾은 희망캠페인을 꾸준히 후원해 오고 있다앞으로도 미래엔은 학생들이 올바른 가치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엔은 ‘교실에서 찾은 희망’ 후원 외에도 학생들이 올바른 인성과 공평한 배움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미래키움독서단, 학교폭력예방 뮤지컬 후원, 목정미래재단을 통한 장학금 지원 등 학생들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월드비전과 EBS 공동 주최로 진행되는 교실에서 찾은 희망은 학교 폭력 예방과 즐거운 교실 문화 정착을 위해 기획된 캠페인으로 2012년부터 시작해 올해 7회째를 맞이했다.

 


[참고사진] '2018 교실에서 찾은 희망' 캠페인 시상식 참석한 관계자들과 수상자, 참여 학생 기념 사진

 

위로